LOADING

Type to search

Kpop Stray Kids

Stray Kids 4419 Lyrics

Share
Responsive Image

Stray Kids 4419 lyrics from Mixtape released on January 8, 2018.

Hangul

너는 어떻게 지내
텅 빈 내 옆자리는 허전해
잊을 수 없는 날들 뒤로해도
그저 안부 인사라도
우리 자주 앉았던
버스 맨 뒷자리에 안 앉아도
너와 함께 했던 추억들을
떠올리며 흥얼거려

널 처음 봤던 날 난 아직 기억해
나랑 키 차이가 안 났던 기억 뚜렷해
동갑인 친구로 우리 친해지고
끝까지 가고 싶었던 마음은 확실해

서로 서로 싸웠던 추억들
위로 위로 날 도와줬던 친구는
자기의 꿈을 찾아 표를 빨리 끊고
데뷔라는 정류장에 도착해 응원할게

요즘은 어때 잘 지내
늦가을이고 낙엽들이 쌓이네
네가 떠났을 땐 더운 여름이였는데
너의 자린 벌써 겨울이 듯 허전해
서로 다른 곳에서
같은 꿈을 난 꾸는 중
언젠간 또 같은 곳에서
다시 만나는 꿈 꾸고 있어
너와의 추억을 되새기는 중
많이 다투고 얘길 나눴던
작은 vocal room

너는 어떻게 지내
텅 빈 내 옆자리는 허전해
잊을 수 없는 날들 뒤로해도
그저 안부 인사라도
우리 자주 앉았던
버스 맨 뒷자리에 안 앉아도
너와 함께 했던 추억들을
떠올리며 흥얼거려

Stray Kids 4419 Lyrics

Tags:

You Might also Like